메뉴 건너뛰기

XEDITION

사용후기

걸어보지 못한 길에는

진달래2 2018.06.08 15:02 조회 수 : 0

나는 한숨지으며 이야기하겠지요.

˝두 갈래 길이 숲속으로 나 있었다.

그래서 나는 - 사람이 덜 밟은 길을 택했고,

그것이 내 운명을 바꾸어 놓았다˝ 라고...

 

cUuF4P7.jpg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