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사용후기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투표 조작 명단이 밝혀진 직후, 피해를 입은 한 연습생의 기획사는 18일 오전 스포티비뉴스에 "이 부분은 피해자인 아이들이 아니라, CJ ENM과 엠넷이 입장을 밝힐 부분 아닌가. CJ ENM과 엠넷이 더 이상 논란을 피하지 않고 제대로 된 입장을 내야 할 것"이라고 했고, 또 다른 관계자는 "아이들의 인생이 송두리째 바뀌었다. 실제 순위대로 데뷔했을 때 생겼을 수많은 변수와 미래를 무슨 수로 보상할 것인가"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서울고법 형사1부(정준영 송영승 강상욱 부장판사)는 18일 오전 사기 등 혐의로 기소된 안 PD와 김 CP 등의 항소심 선고 공판을 열었다. 안 PD에게는 1심과 마찬가지로 징역 2년과 추징금 3700여만원을 선고했다. 함께 기소된 김용범 CP에게도 징역 1년 8월의 실형을 선고했다.

이와 함께 재판부는 투표 조작으로 피해를 입은 연습생 명단을 공개했다. 재판부는 "항소심 재판 과정에서 검찰 피고인 변호인이 충분한 시간을 두고 확인했다"고 설명한 뒤 "시즌1 1차 투표 조작으로 김수현, 서혜린이 탈락됐고, 시즌2 1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성현우가 탈락됐고, 시즌2 4차 투표 조작으로 강동호가 탈락했다. 시즌3 4차 투표 조작으로 이가은, 한초원이 탈락됐으며, 최종 순위는 이가은이 5위, 한초원이 6위였다. 시즌4 1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앙자르디 디모데가 탈락됐고, 시즌4 3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김국헌과 이진후가 탈락됐다. 시즌4 4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는 구정모, 이진혁, 금동현이 탈락됐으며 최종 순위는 정모 6위, 이진혁 7위, 금동현 8위였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고민 끝에 피해 연습생은 공개하되, 순위가 유리하게 조작된 연습생은 공개하지 않기로 하는 차선을 선택했다"며 "순위 조작으로 피해 입은 연습생을 위한 진정한 구제가 무엇인지 고민했다. 피고인들이 순위 조작으로 탈락시킨 피해 연습생이 누군지 밝혀져야 피해 배상이 가능하다. 물질적 배상도 중요하지만, 억울하게 탈락시켰다는 것이 공정하게 밝혀지는 것이 피해 배상의 출발이 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오디션 프로그램의 공정도 회복될 수 있다"고 공개 이유를 설명했다.

더불어 순위 조작으로 유리하게 조작된 연습생을 공개하지 않는 것에 대해 재판부는 "첫째 피고인들에 의해 유리하게 조작된 연습생 역시 자신의 순위가 조작됐다는 걸 모르고 있었던 것으로 보이고, 이들도 피해자로 볼 수 있는 측면이 있다. 둘째 이름을 밝히게 되면 정작 순위 조작 행위를 한 피고인을 대신해 희생양이 될 위험이 크다. 피고인을 단죄하는 재판이지 진정성있게 최선을 다한 연습생을 단죄하는 재판이 아니기 때문이다. 언론 관계자들은 이같이 차선을 택한 재판부 입장을 이해해주고 또 다른 억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http://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477/00002730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65066 대구시, 정부 김해신공항 백지화에 "강력 경고..수용 불가" 한지희 2020.11.21
65065 레깅스 입고 스트레칭 이하연 2020.11.21
» '프듀' 투표조작 피해자 측 "아이들 인생 송두리째 바뀌어, 엠넷이 입장 밝혀야 할 것" 한지희 2020.11.21
65063 빨간 돌핀팬츠 누나 엉밑살 한지희 2020.11.21
65062 러블리즈 막냉이 정예인 이하연 2020.11.21
65061 전지현 레전드 한지희 2020.11.21
65060   윌리엄스, 허문회, 허삼영 감독들은 어떻게 보시나요? 한지희 2020.11.21
65059 시상식 와서 신난 안유진 이하연 2020.11.21
65058 "지쳤다"는 메시..바르사, 재계약 실패→1월에 700억 이하로 내줄 수도 한지희 2020.11.21
65057 윤초롱 스프닝강사 몸매 근황 한지희 2020.11.21
65056 무시무시한 검은 괴물 이하연 2020.11.21
65055 비명 지르며 오열한 가족... 9살 첫째 "혼자 피해서 미안해" 한지희 2020.11.21
65054 '도박설' 윤성환 "잠적한 적 없고 결백…경찰 조사도 받겠다" 한지희 2020.11.21
65053 전설의 자라니 이하연 2020.11.21
65052 골반에 가려진 미드 한지희 2020.11.21
65051 할러데이 더한 MIL, SAC 득점원 보그다노비치까지 영입. 한지희 2020.11.21
65050 문복희,쯔양,보겸.. 유튜버 '6개월 복귀 법칙' 역시나 통했다? 이하연 2020.11.20
65049 오늘부터 ‘수능 특별 방역 기간’...서울 고교 67% 고3 원격 전환 한지희 2020.11.20
65048 레드 비키니 한지희 2020.11.20
65047 참 예쁜 사나 이하연 2020.11.20
위로